top of page

AI 폐플라스틱 재활용 '이노버스', 팁스 선정 …"1일 수집량 100t 목표"




이노버스(대표 장진혁)가 인공지능(AI)을 활용한 폐플라스틱 재활용 구조 개선으로 중소벤처기업부 기술 창업 지원 프로그램인 팁스(TIPS)에 최종 선정됐다고 25일 밝혔다.


팁스는 정부와 민간 투자사가 함께 미래 유망 스타트업을 선발해 집중 지원하는 육성 프로그램이다. 이노버스는 팁스 운영사인 충청북도창조경제혁신센터의 추천과 투자를 받아 최종 선정됐으며, 2년간 최대 5억원의 연구 개발 비용과 사업화 자금 1억원을 유치했다.


이노버스는 폐플라스틱 자원 수거 솔루션을 제공한다. AI 페트병 리사이클 로봇 ‘쓰샘 리펫(RePET)’을 설치해 고품질 투명페트병을 배출단계에서 별도 수집한다. 기존 재활용 시스템과 달리 혼합, 오염되지 않아 페트병의 품질을 개선할 수 있다는 설명이다.


2022년 설립 이후 1년 만에 전국 100여대의 자원수거 솔루션 기기를 설치했다. 국내 폐플라스틱 재활용 산업의 핵심인 고품질 원료의 안정적 공급이 목표다.


이번 선정으로 기존 AI 선별 모델을 고도화, 선별 정확도와 처리속도를 대폭 높일 예정이다. 이 외에도 기기 자동화 안정성 향상, 리턴 앱 사용성 개선 등을 통해 자원수거 솔루션의 완성도를 높일 계획이다.


장진혁 이노버스 대표는 “국내 플라스틱 재활용 시장 규모는 약 2조6000억원으로 매년 가파르게 성장 중"이라며 "가장 중요한 고품질 폐플라스틱 원료 공급은 매우 부족한 상황”이라고 강조했다. 또 “AI 선별, 수집 기술, 사용자 편의성 및 제품 설치 확장 등으로 1일 수집량 100t 확보가 목표"라고 말했다.


한편 이노버스는 사업 확장을 위해 8월부터 프리 A 라운드를 오픈할 예정이다.


조회수 192회
bottom of page